A B C D E F G H I J K L M N O P Q R S T U V W X Y Z #

Simon Dominic

"pus*ycat"

[Verse 1]
후끈거려 아직도 당황스럽게
정곡을 찔러댔던 너의 작은 발톱이
과걸 따갑게 만들었어
꽤 못났던 시간을 반성케는 했다만
좀 짖궂어
남자 체면 구겨 초심까지 굽혀
잡아 먹을거 같애서
내 꼬리 완전 한마리 생선에서
참고 참는 내성을 기르곤 했어
이제 제법 그런 생활이 몸에 뱄어
그래도 내다 버릴 수 없는 걸 어떡해
그만큼 사랑스러워서 지쳤던 마음도 버뜩 깨
이쁜 내게 쥐새끼들이 자주 얼쩡대
But you untouchable, 도도하게 전부를 떨쳐내
근데 아까 전에 어정쩡하게 밀어내려고 해
아, 스트레스 받아, 내 꼬락서니도 참 결론해
어떻게 보면 이건 사냥같은 연애
착한 쥐띠 고양이에게 맛 좋은 먹잇감이 분명해

[Verse 2]
다른 건 몰라도 널 위한 노력이 가상하지 않니
비싼 옷, 예쁜 구두, 빛나는 다이아
다 선물 해줬잖아라고 말하고 다니면 좋겠지만 말야
솔직히 소박했어, 별 거 없긴한데
목욕 시켜준 다음에 따뜻한 산책
칭얼거리면 등에 업고 다녔고
행여 다칠까 아플까 과잉 보호는 했지
왜 그걸 전부 귀찮게 받아들여
뭔가 시큰둥해, 애타는 마음을 알아주면 좋겠지만
그런 걸 바랄 처지도 아니기에
지상 줄다리기를 벗어날 기회를 노리다 보면
어느샌가 다가와 날 다가와 쳐다보는 사랑의 눈빛
애교 한번에 굳게 먹었던 내 맘이 죽지

[Outro]
I love my pus*ycat
I love my pus*ycat
I love my pus*ycat

A B C D E F G H I J K L M N O P Q R S T U V W X Y Z #


All lyrics are property and copyright of their owners. All lyrics provided for educational purposes and personal use only.
Copyright © 2017-2019 Lyrics.lol