A B C D E F G H I J K L M N O P Q R S T U V W X Y Z #

The Quiett

"하몽(夏夢) (The Quiett Remix)"

짙은 밤의 향기가 자욱한
어느 여름밤
갑자기 울리는 전화 벨에서
느낀 이상한 한기가
잠시 머뭇거림을 만들었지만
아무렇지 않게 난 수화기를
들었지 뭐 다 그렇지만
적막을 깬 한마디가
얼어붙은 채 나왔지만
아무것도 들리지 않아
어떤 변태의 장난인가
별 다른 생각없이
난 전화를 끊는데 순간
내 귀를 의심케 만든 소릴
듣고 말았어 그만
이것 참 오랜만이구만
내 오랜 친구
결국 우리는
이렇게 다시 만날 운명이군
그 순간 망치로 머리를 맞은 듯한
충격으로 다가온 그말
잠시 얼어붙은 채
아무런말도 못해 그냥
뜻밖의 전화를 받고
난 심한 공포로 몸이 떨리네
오랫동안 열지 않았던
내 비밀의 방의 열리네
그 친구는 내게 익숙한 장소에서
만날 시간을 정하면서
이 약속을 어기면 넌
다시 돌아올 수 없는
선을 넘게 될 것이라고
말하면서 차갑게 전화를 끊었지
도대체 왜 내게 이 따위
말도 안되는 일이 지금 생기는데
거짓말 믿을 수 없어 진짜 더 이상
아무것도 생각나지 않아
그놈의 억센 말이나 약속따위나
지난날이나 생각안나
확실히 생각나는 건 딱 하나
그 새낀 분명
내가 십년전에 죽인 친구잖아
나는 너의 그림자에 숨어 사는 어둠
어둠을 찾는 자들과의 마지막 밤
나는 너의 그림자에 숨어 사는 어둠
타락한 밤에 새겼던 너와 나
나는 너의 그림자에 숨어 사는 어둠
어둠을 찾는 자들과의 마지막 밤
나는 너의 그림자에 숨어 사는 어둠
시간을 거슬러서
그 때 넌 DJ 난 MC
우린 함께 더 높이 날길 바랬지
십대를 넘지 못하고
버려진 힙합과 달리
우린 마치 거친말과 같이
함께 자랐지
그 때 난 언더그라운드 배틀 MC
기다려 봐
너와 내가 하나로 달리며
쓰레길 치울테니까
벌써 그 때가 20년하고도
몇개월이나 지났어
하지만 그 때 노래를
아직 기억하고 있어 바로
그래 멋진 랩과 많은 얘기
누구든지 이겨내는 너의 스크래치
우리의 길 막겠니
한번 들어봐 우리얘기
시간은 봄을 지나 여름으로
다시 가을에서 추운 겨울굴로
그나마 버텨왔던 너와나는
참을 수 없는 겨울밤을
이겨내기 힘들었지 기억나는 하나는
더이상 버틸 이유 따위는
찾을 수가 없었지
조금만 생각을 바꾼다면 멋들어진
기회가 찾아온다 그러면서 나는 혼자
그렇게 니가 말리던 쓰레기 같은
랩으로 대화를 해줬어
알아 내 모습이 너무나
비참한 걸 나도 알아
하지만 이런 삶이
다가 아닌것도 알아
그런 나를 향해 침을 뱉으면서
배신자라 외치면서
증오를 품은채로 헤어졌어
나는 너의 그림자에 숨어 사는 어둠
어둠을 찾는 자들과의 마지막 밤
나는 너의 그림자에 숨어 사는 어둠
타락한 밤에 새겼던 너와 나
나는 너의 그림자에 숨어 사는 어둠
어둠을 찾는 자들과의 마지막 밤
나는 너의 그림자에 숨어 사는 어둠
1995년에 마지막 겨울에
난 너를 다시 만났지만
노래는 그 쯤에서 멈추네
넌 절대 벗어날 수 없다면서
어두웠던 방 안에서
날 보면서 외쳐댔지
넌 썩은 영혼이라면서
하지만 넌 내게 있어 질식의 방
그 방에 갇힌
나의 영혼을 이제 숨쉬게 할
따뜻한 시와같이
그 때 너를 보내줬지
그래 그게 내가
너를 보낸 마지막이었지
나는 너의 그림자에 숨어 사는 어둠
어둠을 찾는 자들과의 마지막 밤
나는 너의 그림자에 숨어 사는 어둠
타락한 밤에 새겼던 너와 나
나는 너의 그림자에 숨어 사는 어둠
어둠을 찾는 자들과의 마지막 밤
나는 너의 그림자에 숨어 사는 어둠

A B C D E F G H I J K L M N O P Q R S T U V W X Y Z #


All lyrics are property and copyright of their owners. All lyrics provided for educational purposes and personal use only.
Copyright © 2017-2019 Lyrics.lol