A B C D E F G H I J K L M N O P Q R S T U V W X Y Z #

The Quiett

"천국에도 그림자는 진다"

난 시간을 거꾸로 돌리는
버스에 앉아
내 곁으로 보이는
과거를 지나가
한참이나 달려 도착한
천국이란 정거장
이곳에선 복잡한
어른이나 저 먼날
빈곤해서 초라한 얼굴이 될
걱정따위는 안해도 돼
이는 강제로 매일
해지는 밤에도
책을 펴고 지루한 반에서
내 청춘을 썩힐
필요없단 뜻이네
하지만 이곳에서
난 너무 어려서
알바나 일을해서 용돈을 벌어서
쓴다는 건 꿈인 걸
게다가 놀이터서
저녁 늦게 들어가면
혼구멍이 나는걸
버스는 떠나고 오랜시간이 흘러
천국을 벗어나고 싶단
실망이 든건
결국은 어려도
해결하기 어렵고
짜증스런 일들이
너무도 많다는것
천국에 가면 모든 게
명랑만화 속의 내용처럼
장난같은 상상만 하면되
하지만 그 천국에도
지는 그림자
날 기다리던
꿈의 종지부는 불시착
난 사실 얼굴을 가린
절름발이 였어
어느샌가 무관심으로 바뀐
타인의 눈과 입
불확실한 비탈길을 따라가는
내 잃어버린
아니 있었던지
기억도 나지 않는 우정과
사랑 그 모두를 찾아 난 천천히
저 낙원으로 한 걸음을
더 거슬러 들어가
한편으론 처음으로 맞는
서슴없는 변화
허나 중요한 건
무엇보다 주목받고 싶어 난
천국행 열차 티켓을
바지에 쑤시고
이내 피곤에 지친몸도
자리에 눕히고
빙고를 외치고 보니 조금 이상해
모든 이가 내 얼굴을
바라보기 시작해
가식적인 말씨로
날 지독히 반기며
마치 꼭 관심어린 사람인척
나를 만지고 장난치려고 해
니네 아 진짜 왜이래
나 내릴래
Mayday Mayday Mayday
천국에 가면 모든 게
명랑만화 속의 내용처럼
간단하게 상상만 하면되
하지만 그 천국에도 지는 그림자
날 기다리던
꿈의 종지부는 불시착
그러면 니가 생각하는
천국은 어떠냐
글쎄 내가 생각하기에는 말이야
저 하늘의 천사들이
정한 규칙에는
열받음이나 절망등 격한 느낌을
덜 받는것과 늘 얼만큼 더 많은
포만감을 얻냐는
것만을 기억하라구
정답은 후유증 없는
마약을 웃으며 늘 하라
수천년을 살다가 무엇을 찾다
죽었을까를 물었는가
그러면 항상 즐거운 상상 그것뿐
즐거운 마약을 느껴들봐
내 몸 따위의 생존까지 괴롭다니
마약을 해보라지
항상 늘 행복하지
사람들의 속앓이는
차가운 물에 녹았지
난 안그래 못할 짓 이라며
반항을 했던 장님도 하지
쉼 없이 미소짓고
길거리에 뒤덮인
인형의 씌워진 이념이란
지워지기도 쉬웠지
이런 이거리에
이뤄진 기적인 거지
이것이 찢겨진
비 현실적인 천국의 거리
천국에 가면 모든 게
명랑만화 속의 내용처럼
잠깐만 상상만 하면되
하지만 그 천국에도 지는 그림자
날 기다리던
꿈의 종지부는 불시착

A B C D E F G H I J K L M N O P Q R S T U V W X Y Z #


All lyrics are property and copyright of their owners. All lyrics provided for educational purposes and personal use only.
Copyright © 2017-2019 Lyrics.lol